제목 고혈압(소리없는 살인자! 고혈압) _Hypertension
출처 심장혈관센터 손일석 교수
관련과/센터 심장혈관센터/심장혈관내과(02-440-7685~7)
관련 의료진 김종진, 손일석, 조진만, 이재범 교수


오늘부터 1년간 고혈압과 전쟁, 소리 없는 살인자! 고혈압

최근 스태그네이션(stagnation)이라는 경제 불황으로 일은 안 되고 집안일, 회사일로 쌓이는 스트레스를 많이 호소한다. 또한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아침을 잘 거르고 점심은 많이 먹고, 저녁에는 잦은 회식으로 식생활 습관이 건강하지 못한 경우가 많다. 주말에는 피곤하다고 쉬다보면 운동은 제대로 못하고, 작심하고 새로 구입한 자전거가 창고에서 먼지만 쌓여가거나 헬스클럽을 끊어놓고 일주에 한번 가기도 버겁다. 그러다 보면 어느 덧 몇 년전 바지가 안 맞을 만큼 배가 나오고 우연히 직장 신체검진에서 혈압이 좀 높다, 혈당이 약간 높다, 콜레스테롤이 높다 하는 이러저러한 말을 듣게 된다. 의사는 복부비만과 더불어 대사증후군이라는 진단명을 붙여주고 바쁘게 산 죄밖에 없는데 어느 날 환자가 된다. 피곤한 것 말고는 아무 증상도 없는데 말이다. 또한 앞으로 당뇨병과 심혈관질환이 생길 위험이 높다는 말로 겁주기도 한다.

진료실에서 흔하지 않게 만나는 환자 유형이다. 대사증후군(metabolic syndrome)은 복부비만 및 고혈압, 고지혈증, 높은 혈당을 가진 사람들에서 향후 당뇨병 및 뇌경색, 심근경색 등 심혈관질환의 위험이 높은 상태를 말한다. 대부분 운동을 하지 않고 고지방식에 비만한 경우가 많아 나쁜 생활습관과 관련되어 있으며, 적극적인 운동과 체중감량, 저염식과 채소위주의 식이 요법을 잘 실천하면 대사증후군에서 벗어날 수 있다. 하지만 적극적인 생활습관 개선만으로 피할 수 없는 것 중의 하나가 고혈압의 합병증이다. 고혈압은 실제 증상이 없는데 그 합병증이라는 것이 뇌출혈, 심근경색 등 치명적이기 때문에 고혈압을 침묵의 살인자(silent killer)라고 부른다. 스트레스 받고 힘들면 뒷골이 당겨서 혈압이 오른 것 같다고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은데 실제 혈압을 재보면 그리 높지 않은 경우가 많다. 이것은 혈압이 올라서 뒷골이 당기는 것 보다는, 뒷골이 당길 정도로 신체적, 정서적으로 스트레스를 받아서 일시적으로 혈압이 오른다고 할 수 있다.

진료실에서 수은주 혈압계로 측정한 혈압이 140/90mmHg를 넘으면 고혈압이다. 높은 혈압에도 아무런 증상이 없다가 고지혈증, 비만, 흡연이 더욱 혈압을 가중시켜 결국 고혈압으로 진단받거나, 때론 무심히 모르고 지내다가 합병증으로 병원을 찾게 되는 것이다.

2005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서 우리나라 30세 이상 성인의 약 1/3이 고혈압이지만 그중에 절반 정도가 자신이 고혈압인 것으로 알고 있고, 또 절반 정도만이 고혈압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2006년 현재 우리나라 사망원인 중 암에 이어 뇌졸중, 심근경색 등의 심혈관질환이 2위, 3위를 차지하고 있는데도 많은 고혈압 환자들이 단지 증상이 없다고 하여 방치되고 있는 실정인 것이다.

한편 학계에서는 대한고혈압학회와 한국고혈압관리협회(회장, 배종화 경희의료원 원장)의 노력으로 전 세계 고혈압 학문의 월드컵이라 할 만한 2016년 세계고혈압학회를 유치하게 되었다. 이러한 의사의 노력과 정부의 보건 정책 및 국민들 스스로 건강에 대한 관심과 노력이 있다면, 위기로 다가올 수 있는 고혈압의 합병증을 예방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올 한해 고혈압 이렇게 정복해 나가자!!

"고혈압을 예방하여 건강과 행복을 가져다주는 7가지 생활수칙"

1. 음식은 싱겁게 골고루 먹읍시다.
2. 살이 찌지 않도록 알맞은 체중을 유지합시다.
3. 매일 30분 이상 적절한 운동을 합시다.
4. 담배는 끊고 술은 삼가합시다.
5. 지방질을 줄이고 야채를 많이 섭취합시다.
6. 스트레스를 피하고 평온한 마음을 유지합시다.
7. 정기적으로 혈압을 측정하고 의사의 진찰을 받읍시다.
<2001년 대한고혈압학회 제정>

 


'고혈압(소리없는 살인자! 고혈압)' 관련 추천 단어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