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버거씨병 _Buerger's disease
출처 심장혈관센터
관련과/센터 심장혈관센터/외과
관련 의료진 박호철


   이 질환은 말초 동맥의 염증으로  인한 동맥의 폐색에 의해 증세가 나타나며, 유태인이나 한국,  일본, 대만 등에서 서구보다  발생빈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1970년대 까지만 해도 거의  대부분의 폐쇄성 동맥 질환은 모두 이  병으로 진단하였으나 최근 들어서는 우리나라에 서도 동맥경화에 의한 동맥 폐쇄증이  4-5배 더 많이 보고되고 있어서  이 질환의 발생  빈도가 상대적으로 낮아지고 있다. 이것은  아마도 혈 관 질환에 대한 지식 및 진단 방법에 대한 발달에 기인한 것으로 생각된다. 아직까지 이  병의 직접적인 원인은 규명되고 있지  않으나 여러 가지 원인적 요소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나이 나 성별, 종족 유전적  요인, 자가면역성, 직업, 흡연 등이 이차적인 원 인적 요소들인데 그중에서도  흡연은 이 병의 원인  및 진행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특히 20세 이전부터 일찍이 흡연을 시작하여 중독성으로 습관이 붙은  남자들에게 대부분 발병하고 여성  흡연자의 경우는 거의 발생하지 않는 것으로  보아 성호르몬의 영향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사회경제적으로 빈곤한 계층에서 주로  호발하며, 호냉노출이나 곰팡이  감염도 원인의 한  요소로 추정되고 있다. 또 이들  환자들에게는 혈중  피브리노겐치가 다소 높아서  혈액의 과응고상태나 혈소판의 과잉집상태 또는 교감신경의 과민상태로 오는 말초혈관 수축 등도 원인적 요소 추정된다.

   대부분의 환자들은 흡연을  습관적으로 하는 20-40대 남자들이며,  가장 많은 증상은 겨울철에 발이 몹시 시리다고 호소하며 보행 중 발목이 나 발바닥의 파행증(일정한  거리를 보행하였을 때 나타나는 통증으로  잠깐 휴식하면 소실된다)이 많이 나타나고, 또한 상당수가 하지에 표재성 혈전성 정맥염의  과거력을 가지고 있다. 이 환자들이  발이나 발가락에 손상을 입거나, 침, 뜸 등으로 피부궤양이나 궤저가 생기면 잘 낫지 않고 휴식시 통증이 생기게 된다.

   신체검사에서 주로 발목이하의 피부온도가 그  상부보다 차며, 발등과  내측 발목 부위의 동맥맥박이 촉지 되지 않고 가끔 하지의 표재성 혈전성정맥염의 소견이 보인다. 대개 무릎 상부의  동맥 맥박은 잘 촉지 되고, 오랜 병력을  가진 환자들은 발이 벌겋게 변색되는  현상도 보인 다.

   이병의 완치방법은 아직 없다. 치료에서 가장 우선적이고  중요한 것은 환자로 하여금  완전 금연하게 하는 것이다. 금연으로  병의 진행을  어느 정도  정지시킬 수 있고 증세를  호전시킬 수 있다. 최근에 와서  항혈소판응집과 말초동맥확장  작용을 가진  프로스타그란딘 E1  등의  약제가 어느 정도 이 병의 치료에 효과를 보고 있다.

   이들 환자들 치료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절대 금연이며, 다리나  발에 상처가 생기지 않도록  조심하고 적당한 운동으로 부혈행류가 잘  발달되도록 하는 것이다. 이병으로 인해 생명의 단축은 오지 않는다.



'버거씨병' 관련 추천 단어 : 
 
      목록